Picture 1.jpg

 

29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안수영 / 연출 황지영, 김지우)에서는 농염함에 더해 휴양지 콘셉트를 완벽하게 갖춘 새 나래바가 최초 공개된다.

‘나 혼자 산다’ 촬영 중 네 번째 이사를 가게 된 박나래는 낭만 가득한 휴양지 ‘발리’를 콘셉트로 한 인테리어에 도전한다. 새로이 바뀔 나래바를 상상한 박나래는 덩실거리는 춤사위를 선보이는가 하면, 콧노래까지 흥얼거리며 설레 한다고.

본격적인 집 꾸미기에 앞서 박나래는 매실 청 만들기에 돌입, 한 박스를 가득 채운 어마어마한 매실 양에 혀를 내두른다. 일일이 매실 꼭지를 따는 고된 노동에 “꼭지 돌아버리겠네”라며 힘겨움을 토로하지만, 이내 신나는 노동요와 함께 ‘흥 폭발’ 청 만들기를 이어간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109/00042140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