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eg

 

JTBC 드라마 '눈이 부시게'와 '안녕 드라큘라'가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선정한 올해·이달의 좋은 프로그램 상을 수상했다.

27일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알츠하이머 환자의 눈부신 기억과 삶을 섬세하게 그려내 큰 사랑을 받은 작품 '눈이 부시게'를 2019년을 통틀어 '올해의 좋은 프로그램'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일상에서 마주할 수 있는 먹먹한 고민과 이에 대한 따뜻한 성찰을 그려낸 단막극 '안녕 드라큘라'는 2020년 2월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상을 수상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5271831125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