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12일 KBS 예능국 관계자들에 따르면 ‘개그콘서트’는 끝내 폐지 수순을 밟게 됐으며 조만간 공식 발표가 나올 예정이다. 한 고위 관계자는 이날 이데일리에 “현재 출연진에게 (폐지에 대한) 양해를 구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최근 폐지설이 제기된 후 KBS에서는 “논의된 바 없다”고 대외적인 입장표명을 했으나 내부에서는 “신중히 논의 중으로 조만간 결정을 할 것”이라는 이야기가 나오면서 혼선을 빚었다.

하지만 결국 폐지로 가닥이 잡혔다. KBS의 또 다른 관계자는 “소재 제한 등의 문제로 지상파에서 개그를 선보이기가 갈수록 어려워지고 있고 유튜브를 비롯한 온라인 플랫폼에서 다양한 개그 콘텐츠가 쏟아져나오는 상황이다 보니 지금과 같은 공개 코미디 형식의 프로그램을 더이상 이어가기 어렵다는 결론에 이르게 됐다”고 설명했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018/00046385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