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2).jpg

 

Picture 2.jpg

 

SBS 드라마가 의외의 흥행작, 의외의 혹평으로 화제의 중심에 섰다. 지상파 드라마가 저조한 시청률로 힘겨워하는 가운데 SBS는 월화드라마와 금토드라마 모두 의미있는 성과를 꾸준히 내왔다. 올해 초 '낭만닥터 김사부 시즌2'로 최고 시청률 27.1%를 기록했고 '스토브리그' 같은 예상치 못한 흥행작도 만들어냈다.

SBS의 상반기 성과는 과감한 신인작가 기용을 기반으로 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SBS는 올해 신인 작가의 데뷔작을 편성하는 모험을 강행했다. 신선한 소재와 힘있는 전개를 보여준 신인작가의 데뷔작들은 모두 눈에 띄는 성과를 거뒀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609/0000274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