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27일 방송된 KBS2TV '개는 훌륭하다'에서는 세 마리 반려견과 함께 생활하고 있는 자매들의 사연이 공개돼 강형욱이 훈련에 나섰다.

자매들은 메리, 뭉치, 땡이까지 세 마리의 맹견을 키우고 있었지만 힘에 밀려 제대로 케어를 하지 못하고 있었다. 자매들은 결국 개들을 1층과 2층에 나눠서 키우고 있는 상황.

이날 메리는 산책을 가는 뭉치를 보자 공격성이 폭발해 긴장감을 자아냈다. 메리와 뭉치는 서로를 보자 흥분해서 짖었다. 이에 둘째가 말리려고 메리의 앞을 막았고 그 순간 메리는 주인의 다리를 물어버렸다. 하지만 결국 뭉치의 목줄을 잡고 있던 보호자 마저 넘어져버렸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9&aid=0004198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