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화보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그는 요즘 근황에 대해 “유튜버로 활약 중이다. TV 방송과 달리 자유롭게 웃고 소통할 수 있는 개인 방송이라 큰 매력을 느끼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이 나이쯤 되면 무대에 서거나 TV에 출연할 기회가 많지 않다. 또래 가수들도 유튜브를 활용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김완선은 올해 52세로, 대한민국 대표 비혼 주의’= 여자 스타로도 손꼽힌다. 한 방송을 통해 “지금까지 살면서 한 일 중 가장 잘한 일은 결혼 안 한 일”이라는 소신을 밝히기도 한 그녀는 혼자서도 행복하게 사는 방법에 대해 “스스로에게 관대해져야 한다”고 답했다. 또한 “스스로 압박하기보다 ‘그 정도면 잘한 거야’라고 위로해 주는 것. 살아보니 그런 마인드가 중요하더라”고 조언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4220811018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