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뭉쳐야 찬다'가 '미스터트롯' 효과로 2주 연속 두 자릿수 시청률을 기록했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2일 방송된 JTBC '뭉쳐야 찬다'는 유료방송가구 전국 기준 10.814%를 기록했다. 지난주 '미스터트롯' 특집 1회 시청률인 10.516%보다 소폭 상승,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동시간대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1부 9.5%, 2부 11.0%를 기록해 지난주 방송분 11.3%, 2부 12.4%보다 하락한 수치를 보였다. SBS '미운 우리 새끼'는 1부 11.3% 2부 9.9% 3부 13.3%를 기록해 지난주 1부 11.0% 2부 13.4% 3부 11.8%보다는 상승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4200731140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