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Picture 4.jpg

 

Picture 5.jpg

 

여성 캐릭터들이 달라지니 시청률도 화제성도 펄펄 난다. SBS 월화드라마 <아무도 모른다>의 차영진(김서형), 종영한 SBS <하이에나>의 정금자(김혜수) 그리고 최근 신드롬의 조짐을 보이고 있는 JTBC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의 지선우(김희애)가 그들이다.

기존 드라마 속 여성 캐릭터들과는 다른 면모를 드러내는 이들 작품들은 시청률에서도 승승장구하고 있다. <아무도 모른다>는 최고시청률 10.5%(닐슨 코리아)를 찍었고, <하이에나>는 14.6%로 종영했으며, <부부의 세계>는 6회 만에 18.8%를 기록하며 향후 JTBC 최고시청률을 기록했던 <스카이 캐슬>을 넘어설 것인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4151057022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