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배우 전소민의 남동생이 가족들에게까지 이어지는 악플에 고통을 토로했다.

지난 13일 배우 전소민의 남동생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이런 거 너무 많이 옴"이라는 글과 함께 자신이 받은 악플들을 공개했다.

그가 공개한 악플들은 외국인이 번역기를 돌려 한국말로 글을 남긴 듯한 문체로 전소민을 비난하고 있다. 주로 전소민의 '런닝맨' 출연에 불만을 가지고 있는 '런닝맨' 원년멤버 팬들인 것으로 보인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now/article/112/00032882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