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더킹-영원의 군주’ 이민호와 우도환이 아슬아슬한 ‘초.밀.착’ 현장으로, ‘숨멎 브로맨스’의 시작을 알렸다.

SBS 새 금토드라마 ‘더 킹-영원의 군주’(극본 김은숙, 연출 백상훈 정지현)는 차원의 문(門)을 닫으려는 이과(理科)형 대한제국 황제 이곤과 누군가의 삶, 사람, 사랑을 지키려는 문과(文科)형 대한민국 형사 정태을이 두 세계를 넘나드는 공조를 통해 그리는 차원이 다른 16부작 판타지 로맨스다. 대한민국 최고의 스토리텔러 김은숙 작가와 ‘후아유-학교 2015’, ‘태양의 후예’의 백상훈 감독,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의 정지현 감독이 의기투합해 2020년 최고 기대작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109/0004184447?cluid=enter_202003260840_000000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