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24일 연예계 관계자는 스포츠조선에 "송하윤이 채널A '오만상과 편견'(김극수 극본)을 통해 브라운관에 복귀한다"고 밝혔다. '오만상과 편견'은 유현숙 작가가 쓴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오지랖 부리는 여자와 오만상 쓰는 남자가 벌이는 오해와 편견 로맨스를 그리는 작품이다.

송하윤은 극중 인생이 지루하다고 느끼는 오만상 앞에 나타나는 윤다영을 연기한다. 윤다영은 도움이 필요한 사람을 보면 지나치지 못하고 불의를 보면 참지 못하는 성격의 소유자로, 누군가에게는 '오지라퍼'라고 불리는 인물이다. 드라마 작가를 꿈꾸는 윤다영을 송하윤이 어떤 모습으로 그려낼지 관심이 모아진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3241620064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