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18일 TV리포트 취재 결과, 오만석은 SBS 새 드라마 '펜트하우스' 출연이 최종 불발됐다.

오만석은 하윤철 역을 제안받고 최종 조율 중이었으나, 세부적으로 맞지 않는 부분이 생기면서 이번엔 함께하지 않기로 결론을 내렸다. 이에 따라 제작진은 하윤철 역할 캐스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는 게 관계자의 전언이다.

'펜트하우스'는 상류사회 입성을 향해 인생을 걸고 질주하는 여자의 욕망과 모성, 성공을 다룬 작품. '아내의 유혹' '왔다 장보리'의 김순옥 작가가 집필을 맡았다. '황후의 품격'의 흥행을 이끈 주동민 PD와 두 번째 랑데뷰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3181836004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