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15일(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은 실내에서도 신나고 알차게 즐길 수 있는 MT 특집으로 꾸며져 '핫 게스트' 2명과 함께 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인기리에 종영한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에서 재벌 3세 한재희 역을 맡았던 신예 스타 조병규와 드라마와 예능을 넘나들며 종횡무진 활약 중인 임수향이 게스트로 등장했다.

게스트들은 사전에 'MT에서 멤버들과 재미있게 놀 수 있는 준비물을 챙겨 오라'는 지령을 받고 직접 MT 필수템을 챙겨 오는 열정을 보였는데. 조병규는 가방에 대형 뻥튀기를 꽂고 입장, 등장부터 시선을 사로잡았다. 또한 각종 놀이도구는 물론,


https://n.news.naver.com/entertain/now/article/076/00035417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