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24일 오후 서울 양천구 르비제에서 지난 14일 종영한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 기자간담회가 진행된 가운데 정동윤 감독과 이신화 작가가 참석했다.

이날 이 작가는 “시청자들이 과몰입을 지금까지 해주시는 부분은 우리 팀 모두가 감사한 마음”이라고 고마움을 표했다.

시즌2에 대해서는 “몇 가지 아이디어는 있다”면서도 “시즌1은 모든 걸 쏟아 부은 작품이다. 야구는 방대한 소재가 많은 편이라 극화 가능한 것이 있는지 모르겠다”고 털어놨다.

이어 “현재로써는 1, 2회 정도의 아이디어만 있을 뿐이다. 16부작을 채울 수 있을 때 시즌2가 가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410/00006718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