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Picture 4.jpg

 

Picture 5.jpg

 

배우 이제훈의 시네마틱한 화보와 인터뷰가 2월24일 공개됐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는 “영화를 빼면 나란 사람은 특별할 게 없다. 취미도 특기도 없다. 영화 보고 영화 이야기하는 시간이 좋아서 다른 걸 할 생각이 없다. 연기가 힘에 부칠 때도 영화를 본다. 오랜 역사를 이어오는 동안 아직도 새롭고 창조적인 이야기들이 나온다는 게 놀랍지 않냐”며 영화에 대한 깊은 사랑을 고백했다.

또한 이제훈은 “나는 작품 속 인물로 사는 걸 즐긴다. 이제훈 안엔 착한 것도 나쁜 것도 있을 거다. 감독들이 날 흰 도화지라고 생각하고 마구 칠하고 확 구겨 보기도 했으면 좋겠다”는 연기관을 밝히기도 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224092706981?f=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