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나혼자산다’에서 전현무가 기안84와 추억을 함께 회상했다.

21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혼자산다’에서 기안84 집들이를 온 전현무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기안84의 새로운 보금자리가 공개됐다. 기안84의 절친인 이충재 씨가 꾸며줬던 집에서 나와 새로운 곳으로 이사를 갔다. 기안84는 동전 바구니를 정리하던 중 전여자친구에게 해줬던 금반지를 발견해 당황해했다. 무지개회원들은 “저 통에 들어있는거 다 반지 아니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동전을 정리하던 기안84는 집에 찾아온 전현무를 반갑게 맞이했다. 무큐리, 얼간이 창시자였던 전 회장 전현무는 “기안84가 집들이에 초대했는데 저도 보고 싶어서 겸사겸사왔다”라고 말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222004201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