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19일 방송되는 '한밤'에서는 올겨울 안방극장에 제대로 홈런을 날린 드라마 '스토브리그'의 임동규 캐릭터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던 조한선이 출연한다.

이날 조한선은 '스토브리그' 화제의 명장면 '귓속말 씬'을 패러디해 보여주는가 하면, 임동규 공식 응원송과 함께 춤을 추면서 반전 매력을 선보이기도 했다. 종영 소감을 묻는 말엔 "과분한 사랑을 받는 것 같아 얼떨떨하다"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특히 실제 야구선수와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했던 조한선에게 성격도 극 중 임동규와 비슷하냐고 묻자, 고개를 저으며 "난 임동규와 다르다"며 실제 성격을 따로 고백해 촬영장을 발칵 뒤집어 놨다는 후문이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117/00033350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