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백종원은 밤 농가에 다녀온 뒤 밤죽을 끓였고, 막내딸 세은에게 먹여줬다. 세은은 밤죽을 맛있게 먹는 모습으로 백종원을 흐뭇하게 했다.

이어 김동준이 백종원 집에 도착하자 백종원은 딸 세은에게 “잘생긴 삼촌 왔다”고 말했고, 세은은 뚫어져라 김동준을 바라보는 모습으로 웃음을 줬다.

이에 백종원은 “삼촌 안녕 했어? 잘생겼지? 아빠가 잘생겼어, 삼촌이 잘생겼어?”라고 물었다. 세은은 답을 망설이다가 “...촌”이라고 말했고, 백종원은 “삼촌?”이라고 실망하며 웃음을 더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213225403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