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중국 배우 탕웨이가 박찬욱 감독의 새로운 뮤즈가 된다.

복수의 관계자에 따르면 탕웨이는 박찬욱 감독의 신작에 출연하기로 확정했다. 탕웨이의 영화는 2018년 개봉한 '지구 최후의 밤' 이후 2년만이고, 그중에서도 국내 작품에 출연하는 것은 2011년 '스피드 엔젤' 이후 9년만의 일이다.

특히 탕웨이가 출연을 확정한 이 작품은 배우 이병헌이 남자주인공으로 거론되고 있어 관심을 모은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206142704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