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eg

 

6일 오전 11시 CGV 압구정에서 영화 ‘결백’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박상현 감독을 비롯해 배우 신혜선 배종옥 홍경 태항호가 참석했다. 허준호는 다른 영화 촬영 중이라 불참했다.

배종옥은 “지적이고 카리스마 있는 역할이 지겨워서 이번 작품을 선택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다른 역할을 많이 했는데 배종옥이라는 배우는 지적이고 그런 이미지가 강하더라. 중간 중간 다른 역할을 넘나들었지만 잘 기억을 못 하더라”고 고백했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009/00045128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