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59 댓글 14
재훈사모 가족분들께

안녕하세요.

음.. 아주 오랜만에 재훈사모에 글을 올리네요. 하려던 말을 꺼내놓으려니 미안한 마음, 고마운 마음.. 여러가지 감정들이 떠오릅니다.

오늘 그동안 숨겨왔던 사실을 고백하려합니다.

오랜 세월 한결같은 애정을 보내주신 여러분들에게 더 가깝게 다가가지 못했던건아마도 제 마음속에 죄책감이 저를 막아 섰던거 같습니다.이제서야 공개하게 된 저의 가정 이야기에 실망하거나 당혹해 하실 모든 분들에게, 거두절미하고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저는 대중의 사랑을 받고 사는 가수이기 이전에,어디서나 당당하고 멋스럽게 사는 한 남자이고 싶었습니다. 어린 나이에 연예인이 되어 항상 대중들의 시선을 느끼며 살다보니, 제 삶에서 어떤것은 밝혀야하고, 어떤것은 노출을 자제해야 하는지 판단하기 어려운 어정쩡한 상태로 어른이 되어 버렸습니다.

그러다 사랑하는 사람을 만났고 그저 우물쭈물 하다보니 세상에 꺼내지 못하고 세월이 흘러 버렸습니다.아무런 의도가 없었음에도 무엇인가를 숨기고 살아왔던 나날동안 늘 여러분들에게 죄송스러웠습니다.함께 있는 것이 좋았고 미래를 같이 만들어가고 싶은 사람이었습니다.특수한 저의 환경을 이해해주고 배려해주며 기쁜 일과 슬픈 일 모두를 함께 나누고 저를 위해 기도해주는 소중한 사람이었습니다.

정상적인 과정이라면 그 사람과 함께 할 미래에 대해 많은 분들과 나누고 축복을 구해야 했으나 그러지 못했습니다.아이가 생기면서 몇번이나 고백을 결심했지만 일반인으로서 타인의 관심을 부담스러워하는 아내를 생각하다 저희 양가 가족 . 친인척 지인분들만 모시고 아주 작은 결혼식을 조촐히 치루었습니다. 그렇게 두 아이의 아빠가 되었고 아무것도 세상에 밝히지 못한 채 오늘까지 왔습니다.

일반인 아내와 가족들을 보호한다는 이유로 상처를 주고 있는 건 아닌지 많은 생각이 들었고하루라도 빨리 모든 사실을 고백하고 남편으로, 아빠로 당당한 삶을 살아야겠다고 결심했습니다.고백하고 나니 더 많은 생각들이 밀려오네요.

처음부터 여러분들에게 솔직했더라면 저희 가족을 누구보다 아끼고 축복해줬을 여러분이였을텐데... 너무 죄송합니다. 현재 저희 가족은 처가 식구들이 있는 외국에 거주하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의 축복을 받지는 못했지만 한결같이 저를 위해 무한한 크기의 배려와 양보를 해준 아내에게 감사하고, 제 아내가 이 고백으로 가장 행복한 사람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조심스럽게 많은 분들의 응원과 사랑스런 관심을 바라며 사죄의 말씀을 이만 줄이겠습니다.

2020년 2월.

개인사를 당당하게 꺼내지 못하고 십여년을 우물쭈물 속앓이 하며 살아온 철부지 이재훈의 고백이였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80461 (여자)아이들 슈화 인스타그램 4 매우시큼레몬 2024.07.24
180460 쪼꼬미 아기곰시절 아이바오 7 메론향지우개 2024.07.24
180459 전재산 담을때 필요한 가방 2 불량감자 2024.07.24
180458 헬스장에서 영상좀 찍지맙시다 6 내꿈부자 2024.07.24
180457 그알에서 밀양 성폭행 가해자 부모한테 들은 말 9 하루루 2024.07.24
180456 혜리 엘르 8월호 화보 3 골드마루 2024.07.24
180455 손 써서 밥 먹는 고양이 3 키쑤미♥ 2024.07.24
180454 미쟝센 카톡 플리스 공식 배경화면 윈터 3 o멍멍이o 2024.07.24
180453 죽순 황홀경에 빠진 푸바오 5 긴장점허자 2024.07.24
180452 최근 대한민국 인터넷 문화 8 라이엘 2024.07.24
180451 청소 도와주는 강아지 2 강쥐달리다 2024.07.24
180450 아이 출산부터 사사건건 간섭하는 시어머니.jpg 11 잠탱이 2024.07.24
180449 장항준 "방송사에서 시그널 방영할때 무전기 빼자고 했다" 9 키카코고르 2024.07.24
180448 신들린 연애 마지막회에서 탄생한 최커 9 파란자전거 2024.07.24
180447 유연석 x 채수빈 주연 <지금 거신 전화는> MBC 하반기 확정 3 뽀대나고간지나 2024.07.24
180446 사과 도둑 후이 검거 현장ㅋㅋ 8 lD물망초 2024.07.24
180445 에스파 윈터 인스타그램 6 시간조각 2024.07.24
180444 아이가 저를 아동학대로 6번째 신고를 했어요 10 우울한 푸른색 2024.07.24
180443 엄마가 주인놈한테 잘못 배워왔다 2 퐁듀 2024.07.24
180442 [런닝맨] 덤프트럭에 튕겨져 나가는 멤버들.jpgif 3 동구리통 2024.07.2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024 Next
/ 90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