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2).jpg

 

오는 30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일만 하는 사이’ 특집으로 꾸며져 젝스키스가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김재덕은 최근 은지원으로부터 “토니랑 헤어져라”고 두 시간 동안 잔소리를 들은 일을 고백했다. 현재 10년 동안 같이 살고 있는 김재덕과 토니에게 서로 독립하라고 말했다는 것. 이와 함께 다른 멤버들 또한 김재덕과 토니의 관계에 대해 서운한 점들을 하나씩 꺼내놨다는 전언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리더 은지원의 리더십을 둔 젝스키스 멤버들의 폭로가 펼쳐진다. 장수원은 “지원이 형은 우기는 게 일상이다. 예능에서 본 모습이 몸에 배어있다”고 말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18&aid=0004564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