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2일(일) 밤 11시 방송될 히스토리 채널 ‘양식의 양식’ (제작 히스토리/JTBC) 7화에서는 ‘한식’ 역수출의 주인공 ‘짜장면’을 탐구한다. 한국에서는 중국음식이라 부르지만, 정작 중국에는 없는 독특한 한식인 ‘짜장면’ 맛의 기원을 찾아 여정을 떠나는 것. ‘양식의 양식’ 멤버들은 인천 차이나타운부터 전주의 명물 ‘물짜장’까지 독특한 짜장면 생태계를 추적한다. 특히, 이번 방송에서는 백종원이 수제자 최강창민에게 특별 짜장면 레시피를 전수하며 동업까지 제안했다고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최강창민은 이번주 ‘양식의 양식’에서 ‘닭고기 짜장면’에 도전한다. “국가와 종교 상관없이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짜장면을 만들고 싶다”는 최강창민의 뜻 깊은 발언에 백종원은 “역시 팬이 많을 수밖에 없다”며 감탄을 내뱉는다고. 최강창민표 ‘닭고기 짜장면’을 맛본 백종원은 “동업하자”며 극찬과 함께 악수를 청한 장면은 일요일 본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12&aid=00032623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