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배우 문정희가 올해도 열일 행보를 걷는다. JTBC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에 이어 차기작으로 OCN '써치'를 결정했다.

한 드라마국 관계자는 30일 일간스포츠에 "문정희가 밀리터리물 '써치'에 출연한다. 김다정 역으로 분한다"고 전했다.

'써치'는 괴생명체 크리처와 맞서 싸우는 수색대의 뜨거운 전우애와 비무장지대를 벗어나기 위해 몸부림치는 대원들의 처절한 사투를 그린 생존극이다. 전역을 앞둔 군견병 말년병장이 수색작전에 투입돼 비무장지대 괴수를 만나며 이야기가 시작된다. 죽음의 땅이자 한반도의 아마존이라 불리는 으스스한 비무장지대에 미확인 생명체가 등장하고 이를 쫓는 군수색대의 스릴 넘치는 추격전이 펼쳐진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241/00030002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