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29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홍제동 팥칼국수집에 솔루션을 진행하며 쓴소리를 하는 백종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팥칼국숫집 사장은 새 팥 베이스를 선보였으나 뒷맛이 쓰다는 평을 받았다. 특별 시식요원으로 분한 김성주는 팥칼국숫집 표 팥 베이스와 백종원 표 팥 베이스를 차례로 맛보고선 "차이가 크다"라고 평했다.

백종원은 "이유를 들으면 실망할 거다. 사장님은 냄비에 옹심이를 끓이다 그 안에 팥 베이스를 넣지 않았나. 난 물을 안 넣고 팥을 그저 데우기만 했다. 옹심이는 따로 삶아 넣었다"고 설명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1300026474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