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사랑의 불시착’(이하 ‘사랑불’) 현빈과 손예진이 또다시 안타까운 작별로 안방극장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1월18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 9회는 케이블, IPTV, 위성을 통합한 유료플랫폼에서 가구 평균 11.5%, 최고 12.7%의 자체최고시청률을 기록, 지상파를 포함한 전 채널에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또한 케이블과 종편 통합 전 채널 시청률 순위에서 남녀 10-50대 전연령 동시간대 1위, 여성 10-50대에서도 지상파를 포함한 전 채널 1위에 올랐다. 특히 여성 40대 시청률은 최고 17.4%를 기록하며 뜨거운 화제성을 입증했다. tvN 타깃인 남녀2049 시청률은 평균 7.3%, 최고 8.1%까지 치솟아 지상파 포함 전 채널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수성했다(유료플랫폼 전국기준/닐슨코리아 제공).

이날 방송에서는 숱한 위기를 거쳐 드디어 북한 땅을 떠나게 된 윤세리(손예진 분)와 리정혁(현빈 분)의 가슴 아픈 이별이 그려졌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119082115073?d=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