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배우 김수현이 키이스트를 떠나 1인 기획사를 차린다.

복수의 관계자에 따르면 김수현은 이달 말 키이스트와의 전속계약이 종료된다. 하지만 1인 기획사로 마음을 굳히고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했다. 이로써 김수현은 2007년 데뷔 이래 12년 간 몸 담았던 키이스트를 떠나게 됐다. 이미 독자행보를 시작했다고 봐도 무방하고, 복귀작인 tvN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부터 본격적인 홀로서기에 돌입한다는 게 관계자들의 설명이다.

김수현의 1인 기획사에는 사촌형인 이사랑 감독이 함께 한다. 이사랑 감독은 2017년 개봉한 영화 '리얼'의 연출자다. 김수현은 이종사촌형인 이사랑 감독 때문에 '리얼' 출연을 결심한 바 있다. 두 사람은 또 성수동의 한 아파트에서 함께 살고 있을 정도로 돈독한 우애를 과시해왔다. 그런 만큼, 1인 기획사 설립에도 이 감독이 적극적으로 관여했다는 후문이다.


https://entertain.v.daum.net/v/201912111037155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