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tvN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윤시윤이 호구에서 살인마까지 극과 극을 오가는 온도차 열연으로 ‘윤캐리’의 탄생을 알렸다.

tvN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연출 이종재/ 극본 류용재, 김환채, 최성준/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키이스트)가 방송 2회만에 세젤호구(세상 제일의 호구)가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로 착각에 빠진다는 참신한 설정과 코믹과 서스펜스를 오가는 쫀쫀한 스토리, 센스 넘치는 연출, 주조연을 막론한 열연으로 호평을 자아내고 있다. 특히 윤시윤(육동식 역)이 맛깔스런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입덕을 유발하고 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1911260912167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