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가수 박경이 선후배 가수들의 음원 사재기를 저격한 후 심경을 처음 밝혀 청취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박경은 25일 오후 8시 생방송 된 MBC 라디오 FM4U ‘박경의 꿈꾸는 라디오’의 DJ로 나섰다. 지난 24일 박경이 제기한 사재기 논란이 크게 화제가 되면서 이튿날 생방송을 진행한다는 게 부담이 될 수 있을 터지만, 박경은 녹음 방송을 하지 않았다.

박경은 이날 오후 진행된 라디오 생방송에서 “주말동안 걱정 많이 하셨을 거 같은데 이 시간에는 DJ로서 방송을 열심히 하겠다”라는 말로 오프닝을 열었다. 별도의 사과의 멘트는 없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1911252043553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