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검찰이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의 성 접대 의혹과 관련해 무혐의 처분하고 수사를 마무리했습니다.

서울중앙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는 지난 9월 30일 성매매처벌법 위반 혐의를 받은 양 전 대표에 대해 불기소 처분을 내렸습니다.

검찰은 당시 유흥업소 여성들을 동원한 인물이라는 의혹을 받아온 유흥업계 종사자 일명 '정 마담'과 재력가 A씨 등 다른 관련자들도 불기소 처분했습니다.


https://news.v.daum.net/v/201911251512045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