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영화 '시동'(감독 최정열)이 12월 18일로 개봉일을 확정지었다.

NEW 측은 "영화 '시동'이 오는 12월 18일 개봉을 확정했다"고 22일 알렸다. '시동'은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방 거석이형(마동석 분)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박정민 분)과 무작정 사회로 뛰어든 의욕충만 반항아 상필(정해인 분)이 진짜 세상을 맛보는 유쾌한 이야기를 담는다.

평범 9.8점을 기록한 동명의 인기 웹툰을 영화화한 '시동'은 통쾌한 웃음과 공감대로 극장가 흥행을 이끈 '베테랑'(감독 류승완), '엑시트'(감독 이상근)의 제작진이 참여, 탄탄한 원작에 생생한 숨결을 불어넣으며 새로운 재미를 전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https://entertain.v.daum.net/v/201911221339148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