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2).jpg

 

'동백꽃 필 무렵' 염혜란이 감사한 마음을 담은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염혜란은 지난 21일 종영한 KBS 2TV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극본 임상춘, 연출 차영훈)에서 홍자영 역으로 시청자들에게 재미를 선사했다.

'갖고 싶은 언니, 누나' 홍자영은 노규태(오정세 분)와 훈훈한 엔딩을 맞으며 시청자들의 미소를 자아냈다. 과거 노규태와 처음 만났던 순간을 회상하며 파워 걸크러쉬를 선보인 홍자영은 노규태와 결혼하게 된 과정을 흥미진진하게 그려내며 극의 풍성함을 더했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108/0002825370?cluid=enter_201911220820_00000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