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동백꽃 필 무렵’에 김복준 교수가 출연해 화제다.

7일 오후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서는 전 형사 김복준 교수가 까메오로 등장해 이목을 끌었다.

이날 황용식(강하늘 분)은 까불이를 잡기 위해 과거의 인연을 찾아갔다. 변소장(전배수 분)은 “어떻게 이 사람 아냐. 너 정체가 뭐냐”라고 놀라워했다.

그리고 등장한 인물은 김복준 교수. 김복준 교수는 드라마에서도 수사학과 교수로 등장했다. 특히 김복준 교수는 과거 황용식의 택시 손님으로 취객 연기를 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김복준 교수는 전 경찰 공무원으로 현재 한국범죄학연구소 연구위원이다. 과거 ‘화성 연쇄살인 사건’을 수사하기도 했다. 이외에도 ‘실화탐사대’ 등 범죄 관련 프로그램에 출연해 활약하고 있다.


http://www.etoday.co.kr/news/view/18197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