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youtu.be/F-uHLPMj2oE

진심 아니게 사과하는 연기


그 후 인터뷰

박정민은 “수많은 댓글을 보면서 약간 그런 마음도 있었다. 내 지난 5년의 배우 생활이 ‘응팔’에 나온 3분만도 못한 건가. 5년 동안 주목 받은 것보다 ‘응팔’ 3분 출연이 더 주목 받는구나, 대단한데? 놀랍다. 뭐 이런 생각이 들더라”며 “영화 ‘동주’ 기사 댓글엔 보라 남자친구 나온다거나 ‘파수꾼’ 베키가 보라 남친이 됐다고 적혀 있더라. 드라마의 힘이 크구나 싶었다”고 털어놨다.




https://youtu.be/Al8LCFmba0E

전설의 파수꾼 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