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코미디TV '얼짱시대' 출신 정다은이 몬스타엑스 원호에 대한 3차 폭로에 나섰다.

정다은은 31일 자신의 SNS에 캡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정다은이 또 다른 SNS 계정을 통해 "나는 네가 2008년에 한 짓을 알고 있다. 수원구치소. 특수절도 혐의. 시작한 것도 아니야. 소년원은 전과 아닌가"라고 적은 글이 담겨있다.

구체적으로 정다은이 지목한 '너'의 존재가 누구인지는 드러나지 않았지만, 정다은은 이틀째 원호에 대한 폭로를 이어온데다 그에 대해 폭로할 것이 많다며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였던 만큼 원호에 대한 추가 저격이라는 의견이 지배적이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76&aid=00034898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