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2).jpg

 

김혜윤과 로운이 마치 청춘 영화 속 한 장면 같은 투샷을 연출, 눈길을 끌고 있다.

내일(30일) 방송되는 MBC 수목미니시리즈 ‘어쩌다 발견한 하루’(극본 송하영, 인지혜/ 연출 김상협/ 제작 MBC, 래몽래인) 17, 18회에서는 다시 돌아온 김혜윤(은단오 역)과 로운(하루 역)이 풋풋한 추억을 만들며 아름다운 청춘의 한 페이지를 다시 그려 나갈 예정이라고 해 시선이 집중된다.

앞서 은단오(김혜윤 분)는 사라졌다 다시 돌아온 하루(로운 분)의 태도 변화에 큰 충격을 받았다. 하루는 은단오와의 시간을 전혀 기억하지 못했으며, 다정했던 이전과는 달리 무심한 모습으로 돌변해 안방극장에 안타까움을 안겼다. 하지만 지난 24일(목) 방송된 16회 말미에서는 기억을 되찾고 은단오 앞에 돌아온 하루의 모습이 등장, 짜릿한 반전으로 시청자들 사이 폭발적 반응을 얻으며 또 한 번의 ‘레전드 엔딩 장면’을 남겼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82&aid=00007726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