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KBS2 '동백꽃 필 무렵' 향미(손담비 분)가 남들의 약점을 잡으면서까지 '십시일반으로 1억 모으기'를 할 수밖에 없던 이유가 드러나며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동백이와 용식이의 사랑에 위기까지 닥치며 '동백꽃 필 무렵'은 이틀 연속 시청률 16%대를 기록했다.

지난 24일 방송한 KBS2 '동백꽃 필 무렵'은 시청률 13.3%-16.2%(닐슨 코리아 제공, 전국 가구 기준)를 기록하며 지난 방송분(16.9%)보다 0.7%P 떨어졌으나, 이틀 연속 16%대를 기록하며 수목극 1위를 이어가고 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79&aid=00032839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