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허지웅은 23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 1년 전 혈액암 판정을 받은 상황을 떠올렸다.

허지웅은 "상상도 못했다. 평소 감기에도 잘 안 걸렸다. 매년 건강검진을 받았는데, 암 진단을 못 받았다. 전혀 이상 없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허지웅은 "그 병원에 '가슴 쪽이 아픈 것 같으니까 집 근처 대학병원에 연결해 달라. 약 처방 받겠다' 해서 다른 병원에 갔다. 조영제 넣고 찍으니까 바로 나오더라. 혈액종양내과로 오라고 할 때부터 기분이 이상했다"고 설명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421&aid=0004266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