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이날 정은지는 "데뷔 20년차에 화장품 모델로 발탁되셨더라"고 말문을 열었고, 이에 백지영은 "팩 광고모델이 됐다. 저도 왜 저를 모델로 선택하셨는지 너무 궁금해서 대표님을 만나 여쭤봤다. 그랬더니 다른 말씀 없이, '제품은 품질이 가장 중요하다'면서 '실력있는 가수의 홍보를 원한다'고 하시더라. 미모 얘기는 하나도 없더라. 그런데 그 말에 설득 당했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한편 백지영은 최근 미니앨범 'Reminiscence(레미니센스)'를 발매했다. 타이틀 곡 '우리가'는 백지영의 진솔한 보컬이 한편의 영화를 떠올리게 하는 발라드 곡으로 이별에 대한 고민이 있는 혹은 이별을 겪어 봤던 사람들이 공감할 가사를 담고 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11&aid=00010637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