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21일 첫 방송된 tvN 새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에서는 유령(문근영 분)과 고지석(김선호 분)이 몰카범을 잡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형자(송옥숙 분) 경찰청장은 지하철 경찰대의 창립 30주년을 기념해 소매치기 검거 시범을 보였다. 고지석이 시범에 나섰다. 그러나 그때 경찰청장과 취재를 위해 모인 기자들의 지갑이 소매치기 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특히 고지석은 범인을 검거하는 과정에서 지하철 의자 아래서 시체를 발견했다.

지하철 연쇄 살인사건의 네 번째 사건 발생하자, 김형자 경찰청장은 기자회견을 열고 "3개월만 달라. 그 안에 범인 못 잡으면 책임지고 물러나겠다"고 말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76&aid=00034843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