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이하 노동조합 성명문

1. 공정보도 실현을 위한 언론 노동자들의 노력에 감사드립니다.

2. 2018년 7월 4일, 방송제작현장의 노동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장르와 직종에 관계없이 방송프로그램 제작에 종사하는 비정규직, 외주제작사 소속 스태프 노동자라면 누구나 가입할 수 있는 희망연대노조 방송스태프지부(이하 노동조합)가 설립되었습니다. 노동조합은 드라마 제작현장의 동시녹음, 조명, 그립등 기술팀 분과를 결성해 활동 하고 있으며, 시사, 교양, 예능 제작현장의 외주작가와 독립피디가 참여하는 분과를 구성하여 활동하고 있습니다.

3. 7월 17일 보도자료를 통해 고용노동부가 kbs 4개 드라마 '닥터 프리즈너', '왼손잡이 아내', '국민여러분', '세상에서 제일 예쁜 애 딸'에 대해, 특별근로감독의 결과를 발표 하였으며, 주요 내용으로는 현장의 스태프들이 체결한 계약은 형식적으로 업무위탁계약이지만 실질적으로는 근로계약의 성격을 가지는 점을 분명히 했습니다.

4. 그럼에도 불구하고 지난번 드라마근로감독을 받았던 팬엔터테인먼트는 현재 KBS2TV에서 방영하는 수목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촬영현장에서 살인적인 장시간 노동과 표준근로계약서가 아닌 업무위탁계약을 스태프들에게 강요하면서 현재 미계약 상태로 촬영을 진행 중입니다.

5. 노동조합은 '동백꽃 필 무렵' 제작현장의 스태프들의 미계약 상태 해결 및 노동인권을 보호하기 위해 지난 10월1일 팬엔터테인먼트(이후 제작사)와 교섭을 진행하였으며, △ 1일 14시간(휴게시간 2시감 미포함) △kbs 별관 출발 kbs 별관 해산△ kbs 별관에서 지방(보령, 포항)으로 촬영 출발할 경우 이동시간 모두 노동시간에 포함 △지방(보령, 포항)에서 kbs별관으로 복귀 시 경우 이동시간 보령은 2시간 포항은 4시간을 노동시간에 포함하는 현행 '동백꽃 필 무렵'의 노동조건을 바탕으로 노동조합의 교섭안을 제작사에 요구했습니다.

6. 허나 제작사에서는 촬영스케줄을 이유로 현행 노동조건보다 후퇴된 △ 1일 16시간(휴게시간 2시간 제외) 촬영 △ 보령, 포항의 비수도권지역에 대한 이동시간을 노동시간에서 제외, 촬영현장의 노동자들 건강권과 생명권을 침해하는 안을 제시하며, '동백꽃 필 무렵' 제작현장의 스태프들을 기만하며 무시했습니다.

7. 또한 교섭이후 10월4일 촬영에서는 kbs 별관에서 06시30분 출발 별관에 익일 03시30분에 도착 △총 21시간의 살인적인 고강도 촬영을 했으며, 다음날(10월5일) 11시에 출발하기 위하여 숙소를 사우나를 스태프에게 제공했습니다. 제작사에서는 드라마제작현장에서 사라진 20시간 촬영 및 사우나에서 숙박하는 적폐를 되살렸습니다.

8. 노동조합은 △ 1일 14시간(휴게시간 2시감 미포함) △kbs 별관 출발 kbs 별관 해산△ kbs 별관에서 지방(보령, 포항)으로 촬영 출발할 경우 이동시간 모두 노동시간에 포함 △지방(보령, 포항)에서 kbs별관으로 복귀 시 경우 이동시간 보령은 2시간 포항은 4시간을 노동시간에 포함하는 노동조합안을 바탕으로 스태프들과의 계약을 제작사에 요구하는 바이며, '동백꽃 필 무렵' 제작현장의 스태프들 노동인권을 침해하고 건강권과 생명권을 위협하는 장시간 20시간 촬영관행 및 수면권 보장 없는 사우나를 제공한 팬엔터테인먼트를 강력한 규탄하는 바입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191014155204349



138546 뭉쳐야 찬다 시청자와의 약속을 지킬 수 없는 이유 8 라떼타운
138545 경찰, 설리 시신 부검한다…"정확한 사인 규명 필요" 11 개롱이
138544 장성규 "한혜진 장점? 차가운 척 하면서 뜨거워" ('호구의 차트') 4 개롱이
138543 중학교시절 남자애들이 자기때문에 줄을 섰다는 한혜진 7 간지르르
138542 어제 마지막 광고 촬영하던 설리 14 쁘앙쁘앙
138541 강한 척했지만…'극단적 선택' 설리 악플과 싸웠다 6 붕어싸만코
138540 '어하루' 김혜윤X로운X이재욱, 청춘 배우들의 싱그러움 가득한 비하인드 4 혜고미
138539 함께 여행간 김새론 자매 11 기다리라해요
138538 양정원, 도 넘은 악플러 고충 토로 "무섭다, 제발 가만히 내버려 둬" 5 숑샹숭쇼셍
138537 설리 사망, 성남소방서 측 "도착 당시 이미 심정지 상태" 20 내하루요
138536 구해줘홈즈 역대급 풀옵션 증산동 몸만 드루와 집 9 난나댜
138535 구해줘홈즈 풀옵션 집 말고 신혼부부 의뢰인이 선택한 집 8 난나댜
138534 "안재현 의식? 나 걔 싫어"…구혜선, SNS 활발 소통→네티즌 지적에 반박 9 노란텀블러
138533 윤종신 인스타그램 1 좋은일만
138532 '더 짠내투어' 김준호, 첫 게스트 설계 도전..샘 해밍턴X홍윤화 평가자 2 얼음동동주
138531 설리 사망? 경찰 "사망신고 접수..확인중" 충격 7 얼음동동주
» 노동조합 "'동백꽃 필 무렵', 살인적 장시간 노동..제작사 강력 규탄" 8 얼음동동주
138529 ‘기생충’ 북미 옥외 광고판 이미지 4 닉네임만들기귀찮아
138528 ‘아이나라’ 정주리 “아이들 안 예뻐 보일 때도” 공감 자아낸 다둥이맘 현실 10 너는푸른바다야
138527 ‘뭉쳐야 찬다’, 용병 모태범 활약에도 12대2로 대패..분당 최고시청률 10.5% 9 너는푸른바다야
Board Pagination Prev 1 ... 1679 1680 1681 1682 1683 1684 1685 1686 1687 ... 8610 Next
/ 86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