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TV가 월화드라마를 폐지하고 편성한 첫 월화예능 '리틀 포레스트'가 성과 반 아쉬움 반 속에 막을 내렸다.

8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 방송한 '리틀 포레스트' 마지막회 시청률은 3.0%-3.8%를 기록했다.

'리틀 포레스트'는 SBS 첫 월화예능이자 이승기, 이서진, 박나래, 정소민 등 한자리에서 보기 쉽지 않은 스타들을 캐스팅해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특히 늘 tvN에서 스타 PD 나영석과 함께해온 이서진이 다른 플랫폼을 선택한 것과, 심지어 육아 예능에 도전한다는 것이 관심을 끌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3&oid=001&aid=00111282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