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이날 유재석은 손스타에게 드럼을 배우러 갔다. 이 과정에서 손스타는 "방송을 보고 드럼 배우겠다는 사람이 늘었다. 개인적으로 연락이 많이 온다. 20년 만에 처음이다"고 기쁨을 전했다.

이야기를 들은 유재석은 "내가 치는 걸 보고 많은 분들이 '나도 할 수 있지 않을까'라는 생각을 하는 것 같다"고 말했고, 손스타는 "어쿠스틱 악기에 대한 수요가 줄어들고 있다. 덕분에 드럼 인구가 늘어나고 있다"고 밝혔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15&aid=00042191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