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JTBC '냉장고를 부탁해' 최근 녹화에 배우 오지호와 함께한 이윤지는 "항상 식단 관리를 한다"면서 "밥과 라면은 안 먹은지 수년이 됐다. 샐러드는 드레싱을 안 하고 그냥 먹는다"고 말했다.

이윤지의 냉장고에서는 병아리콩, 고구마, 옥수수 등 이윤지가 탄수화물 조절을 위해 밥 대신 챙겨 먹는 각종 식재료가 나왔다. "밥, 라면은 먹고 싶은 생각이 안 드냐"는 MC들의 질문에 이윤지는 "이제는 좀 먹어도 될 텐데 식욕이 무뎌진 것 같다"고 전했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404/00002533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