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30일 방송된 KBS CoolFM '정은지의 가요광장'(이하 '가요광장')에는 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으로 돌아온 두 주역 장동윤, 김소현이 게스트로 출연해 대화를 나눴다.

첫방송을 앞둔 소감을 묻자 김소현은 "아직 실감이 안 난다"고 밝혔다. 정은지는 "첫방송은 함께 모니터하냐"고 물었고, 김소현은 "아니다. 저는 집에서 엄마랑 강아지와 함께 볼 것 같다"고 전했다.

이에 정은지는 예고편에서 머리를 자를 계기를 스포해줄 수 있냐고 물었다. 김소현은 "단발이라는 자체가 사극에서는 낯선 모습이다. 극 중 동동주는 기생이 되기 싫어하는 예비기생으로 반항아같은 모습이다. 다른 사람을 구하기 위해 머리를 자르는데, 그게 오늘 방송에서 나온다. 제 캐릭터를 가장 잘 보여주는 장면이다"고 설명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11&aid=00010528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