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27일에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기안84가 초등학생때 은사님과 친구들을 만나 추억 여행을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기안84는 초등학교 때 선생님의 사은회를 맞아 오랜만에 졸업한 학교로 향했다. 기안84는 친구들이 가져온 졸업앨범을 보며 즐거워했다. 기안84의 장래희망은 가수라고 적혀 있었다. 기안84는 "그때 서태지와 아이들에 물 들어 있었다"라고 말했다. 당시 기안84는 후배들에게 남기고 싶은 말로 '서태지는 아무도 모르게 5집을 만들어 컴백할 것이다'라고 남겨 눈길을 끌었다. 

기안84는 "나는 학교 다닐 때 가방 안에 전과목을 가지고 다녔다. 강해지려고 그랬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박나래는 "요즘 애들은 키 안 큰다고 캐리어 끌고 다닌다"라고 말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9&aid=00040921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