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2.jpg

 

19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에서는 전설들이 직접 디자인을 고른 새 유니폼이 공개된다. 어쩌다FC는 지난 일레븐FC와의 혈투 끝에 3점 이내 실점을 기록, 새로운 유니폼을 획득했다.

안정환 감독은 전설들의 까다로운 취향을 맞추기 위해 11가지 디자인을 준비했고, 비밀 투표까지 진행하며 선정에 공을 들였다. 그 결과는 바로 어디에도 없을 독특한 '핫핑크' 유니폼.

전설들은 새로운 유니폼을 받아들고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한층 화사해진 멤버들은 칙칙한 아재의 모습은 온데간데없이 F4가 울고 갈 '꽃보다 전설들'이 돼 자신감이 상승했다는 후문. 안정환 감독은 "새 옷을 입었으니 경기도 잘할 것 같다"며 뿌듯해 했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ranking/article/052/00013441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