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배가본드’ 유인식 PD가 이승기, 배수지의 캐스팅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10일 오후 2시 서울 구로구 신도림 씨네Q에서는 SBS 새 금토드라마 ‘배가본드’(극본 장영철 정경순, 연출 유인식) 기자간담회가 열린 가운데 유인식 PD, 이길복 촬영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유인식 PD는 “이승기가 군에 있을 때부터 '액션 드라마를 준비하고 있는데 같이 해보자'고 이야기를 했었다. 함께 했으면 좋겠다는 바람만 가지고 성사된 케이스다. 화룡점정은 수지다. 여배우로서는 액션도 많이 해야 되고 예쁘게 보일 수만은 없는 작품이지 않나. 수지가 굉장히 재밌을 것 같다고 응해줘서 작품이 날개를 달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09&aid=00044256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