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영화 '판소리 복서'의 이혜리가 사랑스러움으로 무장한 민지 역을 맡아 관객들에게 유쾌한 웃음과 엔도르핀을 선사한다.

'판소리 복서'는 과거의 실수로 체육관에서 허드렛일을 하며 살아가던 전직 프로복서 병구(엄태구)가 자신을 믿어주는 든든한 지원군 민지(이혜리)를 만나 잊고 있었던 미완의 꿈 판소리 복싱을 완성하기 위해 생애 가장 무모한 도전을 시작하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이혜리는 극중 무한 긍정 에너지를 발산하는 민지 역으로 돌아왔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2956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