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Picture 4.jpg

 

Picture 5.jpg

 

Picture 6.jpg

 

9일 ‘스포츠경향’은 배우 황바울과 결혼하는 간미연의 웨딩 화보를 단독입수했다.

공개된 사진 속 간미연은 오프숄더 디자인의 웨딩드레스를 입고 청초한 꽃다발을 들고 있다. 편안하게 카메라를 바라보는 얼굴엔, 인생 제2막을 시작하는 설렘이 묻어난다.

또 다른 사진 속 간미연은 머메이드 디자인의 드레스를 완벽하게 소화하고 있다. 조심스레 포즈를 취하는 그에게서 청순한 매력이 묻어난다.

간미연은 황바울과 오는 11월9일 서울 한 교회에서 결혼식을 치른다. 가족, 친지, 지인만 모시고 비공개로 조촐한 예식을 진행할 예정이며, 베이비복스 멤버들도 참석해 축하의 마음을 전한다.

간미연과 황바울은 3살 연상연하 커플로, 오랫동안 좋은 친구로 알고지내다 3년 전부터 연인으로 발전했다. 간미연은 황바울의 밝고 유머러스한 성격에, 황바울은 간미연의 배려심 깊은 면에 반해 결혼을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결혼 이후에도 뮤지컬, 드라마 등지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간미연은 1997년 베이비복스 1집 ‘머리하는 날’로 데뷔한 이후 원조 걸크러시 그룹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2004년 7집 ‘라이드 웨스트’를 끝으로 해체 후 배우로 전향한 그는 ‘최고의 한방’ ‘미스마’ ‘비켜라 운명아’ 등에 출연했고, 뮤지컬 ‘아이러브유’ ‘록키호러쇼’ ‘킹아더’에서도 다채로운 얼굴을 보여줬다.

예비신랑인 황바울은 2006년 SBS ‘비바!프리즈’ MC로 데뷔한 이후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MC와 리포터로 활약했다. 이후 연기에도 도전, 뮤지컬 ‘총각네 야채가게’ ‘사랑은 비를 타고’ 등에서 배우로서 입지를 다졌다.